‘문남’ 전현무 녹화장 이탈, 멤버들 안 잡자 서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문제적남자' 방송 캡쳐

/사진=tvN ‘문제적남자’ 방송 캡쳐

tvN 예능프로그램 ‘문제적남자’ 전현무가 녹화장을 이탈했다.

23일 방송된 ‘문제적남자’에서 전현무는 풀리지 않는 문제에 계속 고심했고 아무 말 없이 녹화장을 떠났다.

그러자 하석진은 전현무의 자리에 앉더니 메인MC 공백을 알겠다고 했다. 이어 이장원 역시 전현무의 자리에 앉더니 평소에 그가 하던 행동을 똑같이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내 돌아온 전현무는 “왜 아무도 안 잡아”라며 서운함을 표했고 게스트로 출연한 박지선은 “화장실 갔겠거니 했어요”라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시원합니다. 화색이 돌아왔죠?”라며 본격적인 문제풀이에 돌입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