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건모, 이번에는 4단 밥 케이크…토니맘 “나 줘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미우새' 방송 캡쳐

/사진=SBS ‘미우새’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 김건모가 이번에는 4단 4색밥 케이크를 만들었다.

23일 방송에서 김건모는 흰밥, 검정밥, 노랑밥, 빨간 밥으로 4단 밥케이크를 만들었다.

김건모는 4가지 색으로 밥을 지은 후 “그녀가 좋아해야 되는데”라면서 정성스럽게 만들기 시작했다.

스튜디오에서 보고 있던 어머니들은 토니 어머니에게 만들어주는 거 아니냐고 했고 토니 어머니는 “그래 내 생일 때 그 밥이나 선물 해줘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케이크의 주인공이 드러났다. 바로 노사연 자매와 이성미였다. 그러자 김건모의 어머니는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