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윤상현, 100점짜리 남편 등극 “결혼 후 금주·금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미우새' 방송 캡쳐

/사진=SBS ‘미우새’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 윤상현이 결혼 후 술과 담배를 끊었다고 밝혔다.

23일 방송에서는 윤상현이 일일 MC로 출연했다.

MC 신동엽과 서장훈은 윤상현에게 결혼하고 달라진 점에 대해 물었다.

윤상현은 “술을 잘 못 마시는데 술자리를 좋아한다. 주량은 소주 1병 정도인데 못 마실 바에 그냥 집에 일찍 가서 아기 보는 게 더 나을 것 같아서 되도록 집에 일찍 간다”고 말했다.

그러자 어머니들은 칭찬하기 시작했고 윤상현은 “결혼하고 애 생기니까 많이 바뀐다”며 “담배도 애 낳고 나서 끊었다. 애 생기니까 멀리하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어머니들은 일제히 “만점짜리 남편이네”라고 칭찬했고 서장훈은 “거의 션이네. 션의 굉장한 라이벌이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