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이효리♥이상순, 달달한 부부 “젖은 손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 캡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의 이효리와 이상순이 23일 방송에서 남다른 부부애를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효리는 끝없이 나오는 설거지 거리에 놀라 “설거지를 하고 나면 또 나오고. 설거지 하면 또 나오고 왜 그래?”라며 이상순에게 물었다.

옆에서 도와주던 이상순은 “민박집이 원래 그런거야. 솔직히 얘기하면 평소에도 그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효리는 “설거지가 한 3일에 한 번 나오는 줄 알았는데. 오빠가 하느라고 고생 많았구나. 오빠~”라며 애교를 부렸다.

그러자 이상순은 살며시 손을 잡으며 “젖은 손이~~”라고 노래를 불러 남다른 부부애를 과시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