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이준, 정소민에 “너랑 나 남매 아니라 남남이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의 이준이 정소민에게 남남이라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안중희(이준)가 변미영(정소민)에게 아버지와 얽힌 비밀을 모두 털어놨다.

안중희는 자신을 자꾸만 피하고 급기야 집으로부터의 독립과 회사 퇴직을 준비하고 있는 변미영에게 자신과 남매가 아니라 남남이라고 밝혔다.

그는 “너희 아버지는 내 아버지의 친구야. 근데 너희 아버지가 내 아버지한테 마음의 빚이 있어. 내가 처음에 내 진짜 아버진 줄 알고 착각하고 찾아왔을 때 날 아들로 받아들이기로 한 거야”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 진짜 아버지는 사고로 돌아가셨어. 나도 들은 지 얼마 안 됐고. 그러니까 사표 내지마. 독립할 필요도 없어. 너 온전한 제 정신 맞아?”라며 모든 걸 털어놨다.

변미영은 믿기지 않는 듯 “진짜 안배우님이랑 저랑 남남이라고요? 그런데 왜 아빠랑 안배우님은 이 사실 숨기고 있어요? 이건 가족들이 다 알아야 하는 거 아니에요?”라고 물었다.

그러자 안중희는 “많이 궁금하겠지만 그래도 일단은 기다려줬으면 좋겠어. 아버지 포함해서 가족들한테도 일단은 비밀로 해줬으면 좋겠고”라며 “아까도 말했지만 나도 이 사실을 최근에 들었어. 그래서 많이 얼떨떨하고 혼란스러워. 내가 아버지랑 이 문제를 다 해결하면 그 때 얘기해줄게”라고 부탁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