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정용화, 이서언·이서준 돌보기 쉽지 않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가수 정용화가 23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이휘재의 아들 이서언과 이서준을 우연히 만났다. 정용화는 두 아이를 데리고 이휘재네 집으로 향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용화는 편의점 앞에서 이서준을 만났다. 이서준은 처음 보는 정용화에 당황했지만 이내 아빠랑 친한 삼촌임을 알고 마음을 열었다. 정용화는 이휘재에게 전화를 걸어 “인사 드리러 가겠다”고 말했다.

편의점 안에는 이서언이 잠들어 있었다. 정용화는 누가 엎어 가도 모를 정도로 깊은 잠에 빠져있는 이서언의 모습에 당황했다. 결국 그는 이서언을 안고 집으로 갔다. 그 사이 이서준이 휴대폰에 집중했다. 우여곡절 끝에 정용화는 이서언과 이서준과 함께 이휘재네 집에 도착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