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박서준·강하늘 “우리 케미는 100점 만점에 100점!”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청년경찰'

‘청년경찰’

영화 ‘청년경찰’로 뭉친 박서준과 강하늘이 2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남다른 호흡을 자랑했다.

이날 박서준은 ‘청년경찰’에 대해 “유쾌, 상쾌, 통쾌한 삼쾌 영화다”라고 소개했다. 박서준은 “감독님이 처음에는 신입생처럼 풋풋함을 원했다. 얼굴이 풋풋하지 않을 수 있지만 통통한 볼살을 위해 라면을 먹었다”고 말했다.

강하늘은 “초반부와 후반부 느낌이 다르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영화 속 ‘케미’에 대해 “100점 만점에 100점”이라면서 서로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