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이준, 김영철 아침 도시락 정성에도 무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이 김영철에 대한 마음이 쉽게 돌아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22일 방송된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는 안중희(이준)가 변한수(김영철)의 성의를 무시했다.

안중희는 출근 길 변한수가 자신을 위해 싸놓은 도시락과 함께 멍하니 앉아있는 모습을 봤다.

하지만 이를 못 본체 했고 변한수는 “이것가지고 가. 새벽부터 촬영하는데 밥은 먹어야지. 주스랑 핫케이크야. 차 안에서 먹어”라며 챙겨줬다.

그럼에도 안중희는 못본 체 집을 나섰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