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정소민, 이준에 고백 후 자책 “미쳤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사진=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의 정소민이 이준에게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 연출 이재상)에서는 변미영(정소민)이 안중희(이준)에게 고백했다.

안중희는 자신을 자꾸만 피하는 변미영에게 “아니면 뭔데 나를 왜 피하냐고”라고 물었다.

변미영은 “안배우님 좋아해요”라며 자신도 모르게 고백했다. 안중희는 “너 지금 뭐라고 그랬어? 나 좋아한다고?”라고 물었다.

하지만 변미영은 그에게서 도망쳤고 “나 고백했어. 미쳤나봐”라며 자책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