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박명수, 각개전투서 각개박장군으로 부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박명수가 각개전투에서 리더십을 발휘했다.

22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 멤버들은 마지막 훈련인 각개전투에 나섰다.

박명수는 분대장을 맡아 멤버들을 이끌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그는 “힘들다는 생각보다는 멤버들을 위해서 최선을 다해보자는 생각뿐이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위급한 상황에서 곧바로 리더십을 버리고 자기애 가득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