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박준형 “유행어 ‘BAAM’ 탄생? 만화책 보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오빠생각' 방송 캡쳐

/사진=MBC ‘오빠생각’ 방송 캡쳐

MBC 예능프로그램 ‘오빠생각’의 박준형이 유행어 ‘BAAM’ 탄생 비화를 공개했다.

22일 방송된 ‘오빠생각’에서는 박준형과 김원준이 의뢰인으로 출연해 딸을 위한 영업 영상을 요청했다.

MC들은 박준형에게 유행어 ‘BAAM’이 어떻게 탄생하게 됐냐고 물었다. 박준형은 “나는 항상 똑같이 했는데 시청자들이 유행어를 만들어주셨다”며 “예전에는 (방송에서 하면) 편집됐는데 이제는 나가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아무 때나 쓸 수 있다. 아기도 한방에 BAAM 하면”라는 식으로 예를 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박준형은 “어렸을 때 만화책에서 표현하는 것들을 보고 하게 된 것 같다. 배트맨이 누구 때리면 ‘BAAM’ 하니까”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자 MC 이규현은 “얼마 전에 미국 다녀왔는데 BAAM을 쓰는 미국인이 한 명도 없었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