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엑소, 중독성 넘치는 ‘코코밥’…리듬이 절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음악중심' 방송 캡쳐

/사진=MBC ‘음악중심’ 방송 캡쳐

그룹 엑소가 청량미 넘치는 시원한 무대를 펼쳤다.

22일 방송된 MBC ‘음악중심’에서는 엑소가 신곡 ‘Ko Ko Bop’ 무대를 꾸몄다.

엑소는 이날 무대에서 저마다 다른 하와이언 셔츠를 입고 여름무대를 시원하게 꾸몄다. 엑소 특유의 칼군무와 가창력, 랩과 어우러진 무대는 팬들의 뜨거운 환호성을 이끌어냈다.

엑소의 신곡 ‘Ko Ko Bop’은 멤버 첸, 찬열, 백현이 작사에 참여했다. 에너제틱한 레게 팝 장르의 타이틀 곡이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EXO, 정용화, 레드벨벳, 스누퍼, 크나큰, 헤일로, 박재정, 마인드유, 핫샷, 박보람, VAV, KARD, 보이스퍼, 팍스차일드, 14U 등이 출연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