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돌아온 ‘형제꽝조사’…네버엔딩 촬영 25시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예능연구소'

/사진=MBC ‘예능연구소’

MBC 예능 ‘일밤-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이 리빙TV의 낚시 방송 ‘형제꽝조사’와 협업에 나선다.

오는 23일 방송될 ‘세모방’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독특한 즉석 연출과 지상파 방송에서 볼 수 없는 협찬의 향연으로 방송 후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등 큰 화제를 모았던 ‘형제꽝조사’가 다시 돌아왔다.

이번 주 ‘형제꽝조사’에는 낚시 방송에 너무 잘 어울리는 연예계 넘버원 강태공 이태곤과 꽝피디의 이상형인 장도연, 그리고 꽝피디와 찰떡 케미를 선보였던 박명수가 출연해 맹활약을 펼친다.

특히 꽝피디는 간절히 원하던 장도연의 등장에 한 번도 보지 못했던 함박웃음을 터트렸고, 그녀를 편애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더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꽝피디는 이번 ‘세모방’과의 협업에서 ‘형제꽝조사’ 4회 분량을 뽑아낼 생각으로 어마 무시한 스케줄을 계획했다고. 새벽 5시부터 시작된 촬영은 밤낚시까지 이어져 새벽 1시가 되도록 끝나지 않았고 급기야 25시간 촬영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형제꽝조사’ 경험자인 박명수도 “‘무한도전’보다 더해 여기는!”이라며 빽빽한 스케줄을 못 견뎌 했다는 후문이다.

‘세모방’ 제작진은 “시청자분들께서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셨던 ‘형제꽝조사’와 다시 협업을 하게 됐다”면서 “더 강력해진 꽝피디의 연출 열정으로 인해 고군분투하는 박명수-이태곤-장도연의 모습이 웃음 포인트가 될 것이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말했다. 오는 23일 오후 6시30분 방송.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