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기안84, ‘여름 나래 학교’ 지각 ‘충재씨 안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나혼자산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나혼자산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웹툰 작가 기안84가 MBC ‘나 혼자 산다’의 ‘여름 나래 학교’에 지각했다.

2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개그맨 박나래,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시언, 윤현민, 가수 헨리, 모델 한혜진 등이 ‘여름 나래 학교’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나 혼자 산다’ 무지개 회원들은 목포행 첫차를 타기 위해 기차역에 모였지만 기안84의 모습이 보이지 않았다. 심지어 기안84의 휴대폰 전원까지 꺼져있어 연락이 닿지 않았다.

기안84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웹툰 업데이트를 위해 밤늦게까지 작업하고 알람을 맞춘 뒤 잤다. 그런데 휴대폰이 망가져 알람이 울리지 않았다”며 “눈뜨자마자 바로 뛰어왔다. 큰일 났다는 생각뿐이었다”고 밝혔다.

주최자 박나래는 기안84의 지각보다 그와 함께 오기로 했던 ‘충재 씨’를 애타게 찾아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