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동거’ 지상렬X오현경, 지압길서 피어난 ‘발 마사지’ 로맨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발칙한 동거-빈방있음'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발칙한 동거-빈방있음’ / 사진=방송화면 캡처

지상렬이 오현경에게 발 마사지를 해줬다. 21일 방송된 MBC ‘발칙한 동거-빈방 있음’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지상렬과 오현경은 집 앞 공원을 산책하면서 신발을 벗고 공원에 마련된 조약돌 지압길을 걸었다. 두 사람은 그러다 자리에 주저앉았고 지상렬은 오현경의 발을 꾹꾹 눌러주기 시작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보던 출연진은 두 사람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놀리기 시작했다. 김구라는 “지상렬이 많이 노력했다”고 말했고 홍진영은 “발을 내어준다는 건 쉽지 않은 거다”라고 덧붙였다.

오현경은 자신의 발을 마사지해주는 지상렬에게 “잘한다. 준비된 손이다”라며 칭찬했고 지상렬은 “허리는 괜찮은 것 같다”며 능숙하게 혈을 짚어 눈길을 끌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