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레드벨벳, 1위 3관왕…엑소·정용화 컴백(종합)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뮤직뱅크'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뮤직뱅크’ / 사진=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레드벨벳이 ‘빨간 맛’으로 KBS2 ‘뮤직뱅크’ 트로피까지 수집하며 3관왕에 올랐다.

레드벨벳은 21일 생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헤이즈를 꺾고 1위에 오르며 MBC뮤직 ‘쇼! 챔피언’과 Mnet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세 번째 1위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KBS2 '뮤직뱅크'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뮤직뱅크’ / 사진=방송화면 캡처

이날 ‘뮤직뱅크’에는 화려한 컴백무대도 이어졌다. 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음원·음반 차트를 모두 정복한 엑소가 타이틀곡 ‘코코밥’과 수록곡 ‘전야’로 화려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정용화는 2년 만에 솔로로 돌아왔다. 신곡 ‘여자여자해’를 발표한 정용화는 데뷔 후 처음으로 댄스에 도전하며 흥겨운 무대를 꾸몄다. 데뷔 전부터 해외를 사로잡은 혼성그룹 카드도 데뷔곡 ‘올라 올라’를 불렀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레드벨벳, 우주소녀, 카드, 박보람, 박재정, 업텐션, VAV, 라임소다, 보이스퍼, 스누퍼, 앤씨아, 인아, 정용화, 크나큰, 핫샷, 헤일로, 그레이시 등이 출연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