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유민상, “20년 가까이 수도승처럼 생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맛있는 녀석들' 유민상 / 사진제공=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유민상 / 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의 유민상이 20년 째 솔로 생활 중임을 밝혔다.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과 함께 ‘맛있는 녀석들’ 촬영에 임한 유민상이 외로움을 고백했다.

멤버들과 함께 양고기를 먹던 문세윤은 김준현에게 “양다리 좋아하잖아요”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던졌다. 김준현은 “양갈비 양꼬치 좋아한다”고 답했다. 이에 문세윤은 기다렸다는 듯 “형수가 알아요 양다리?”라며 김준현을 자극하자 “헛소리 하지마!”라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하지만 옆에서 지켜보던 유민상이 “이미지 관리 많이 한다”며 문세윤과 합세해 몰아가기를 시도했다. 결국 폭발한 김준현은 청렴 결백함을 주장했다.

유민상은 양다리를 걸쳐보았냐는 문세윤의 질문에 “20년 가까이 수도승(처럼) 생활 중이다”고 답했었다. 유민상은 또 “몸에서 라면 사리가 나온다”며 솔로임을 강조해 현장에 있는 스태프들의 응원을 받았다.

‘맛있는 녀석들’은 21일 오후 8시 코미디TV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