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뱅’ 업텐션, ‘시작해’로 女心저격…팔색조 매력에 가슴이 터질 듯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뮤직뱅크' 업텐션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뮤직뱅크’ 업텐션 / 사진=방송화면 캡처

그룹 업텐션이 ‘뮤직뱅크’에서 타이틀곡 ‘시작해(Runner)’ 무대로 여심을 매료시켰다.

21일 KBS2 ‘뮤직뱅크’에 출연한 업텐션은 여섯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STAR;DOM)’의 타이틀곡 ‘시작해(Runner)’로 섹시한 매력을 발산하며 폭발적인 무대를 완성했다.

이날 민트색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업텐션은 파워풀하고 섹시한 ‘러닝’ 퍼포먼스를 통해 남성적인 매력을 어필했다. 허들을 넘듯 멤버 위를 뛰어 넘는 동작, 하늘을 향해 총을 쏘는 동작, 달리는 모습을 형상화한 안무 등 달리기의 과정을 묘사한 포인트 안무로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연속되는 고난이도 안무를 깔끔하게 소화하며 퍼포먼스에 강한 모습을 보였다.

타이틀곡 ‘시작해(Runner)’는 현재 팝 시장을 주도하는 뭄바톤 장르의 댄스곡으로 사랑을 달리기에 비유한 것이 특징적이며 ‘벌써 나는 지쳤나 봐 쉬어가고 싶어져’, ‘가슴이 터질듯해 숨이 차올라 뛰는 것처럼 힘이 들어’ 등 사랑이라는 트랙 위를 달리는 남성의 마음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시작해(Runner)’로 국내외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업텐션은 오는 30일 오후 2시 KBS아레나에서 국내 첫 단독 콘서트 ‘더 퍼스트 텐션 업(The 1st TENSION UP)’을 개최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