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원, SBS 새 주말극 ‘브라보 마이 라이프’ 출연 확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도지원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도지원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KBS2 ‘7일의 왕비’에 출연 중인 배우 도지원이 차기작으로 SBS 새 주말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를 선택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21일 “도지원이 SBS 새 주말드라마 ‘브라보 마이 라이프’ 출연을 확정 짓고 세부사항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방송국 조연출과 7년째 데뷔를 못 하고 있는 연기자, 안하무인의 절대강자 등 세 사람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극 중 도지원은 과거 ‘라라’라는 예명으로 화려한 배우 인생을 살았던 ‘송미자’ 역을 맡았다. SY그룹의 안주인으로 살면서 그야말로 영국 여왕 부럽지 않게 호화스러운 삶을 살아오다 예기치 않은 사건으로 단역부터 다시 시작해야 하는 처지가 되는 역할이다.

도지원은 현재 KBS2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에서 자순대비 역을 맡아 관록의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자랑하는 도지원의 출연에 ‘브라보 마이 라이프’를 향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언니는 살아있다’ 후속으로 오는 10월 방송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