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홍준표, 21일 녹화 완료 “모든 논란에 속 시원히 대답”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KBS2 '냄비받침'에 출연했다. / 사진제공=KBS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KBS2 ‘냄비받침’에 출연했다. / 사진제공=KBS

KBS2 ‘냄비받침’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떴다.

최근 갖가지 화제와 논란을 만들며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고 있는 홍준표 대표가 21일 KBS2 ‘냄비받침’ 녹화를 마쳤다.

‘냄비받침’의 이경규는 유승민 의원, 심상정 의원, 안희정 충남지사까지 지난 ‘대선 낙선자’ 인터뷰에 이어 ‘이경규가 만난 리더들’이라는 제목으로 리더 인터뷰를 시작했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이어 두 번째 타자로 홍준표가 ‘냄비받침’에 출연한다는 소식은 화제를 불렀고 특히 영수회담, 장화 논란 등 끊임없는 이슈를 만들어냈던 홍준표 대표가 예정대로 ‘냄비받침’에 출연한다는 소식은 방송계는 물론 정치계의 이목까지 집중시켰다.

‘냄비받침’ 제작진은 “홍준표 대표는 정확한 약속시간에 나왔으며 거침없는 성격처럼 모든 논란을 피해가지 않고 속 시원히 밝혀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 심지어 오늘(21일) 포털사이트 실검에 오른 사안에 대해서도 솔직한 속내를 털어놓았다”고 말했다.

‘냄비받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