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만, 美서 척추뼈 골절..”치료·회복 전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김병만 /사진제공=SBS

방송인 김병만 /사진제공=SBS

방송인 김병만이 척추뼈 골절 부상을 입었다.

21일 김병만의 소속사 SMC&C는 “김병만이 지난 20일(현지시각) 미국에서 국내 스카이다이빙 국가대표 세계대회 준비를 위해 훈련을 받던 중 급변하는 바람의 방향으로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김병만은 척추뼈에 골절을 입었으나 신경 손상은 없는 상태다. 현지에서 수술을 받은 뒤 2주 동안 회복하고 한국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소속사는 “온전한 회복 기간은 두 달 정도”라며 “예정된 스케줄은 수술 경과를 지켜본 뒤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