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FUSE TV “엑소, K팝을 평정할 신곡으로 귀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EXO)가 새 음반 타이틀곡 ‘코코밥(Ko Ko Bop)’으로 미국에서 극찬을 받았다.

엑소는 지난 20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 무대를 꾸몄다. ‘코코밥’과 수록곡 ‘전야’를 부른 이들은 화려한 퍼포먼스로 이목을 끌었다.

‘코코밥’의 안무는 스캇 포사이스(Scott Forsyth)와 SM 전속 안무가 백구영이 만들었다. 레게 팝 장르에 맞게 안무도 색다른 분위기로 구성했다. 조화로운 대형의 변화가 돋보이는 군무로 호응을 얻고 있다.

미국의 음악 전문 케이블 채널 FUSE TV는 지난 19일(현지시각) 엑소의 컴백을 집중 조명했다. FUSE TV는 “엑소가 다시 한 번 K팝 신(scene)을 평정하기 위해 여름에 맞는 청량하고 신선한 음악으로 돌아왔다”며 “멤버들의 작사 참여도가 높아 성장하는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