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학교’, 교가홍보영상 제작 시험 극적 통과…반전 1등 송하영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net '아이돌학교' 2회 / 사진제공=방송화면 캡처

Mnet ‘아이돌학교’ 2회 / 사진제공=방송화면 캡처

Mnet ‘아이돌학교’ 학생들이 교가 홍보 영상 제작 시험을 극적으로 통과했다.

20일 방송된 Mnet ‘아이돌학교’에서는 교가 ‘예쁘니까’ 홍보 영상 제작 시험을 위해 함께 배우고 연습에 매진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킬링파트의 이해’ 수업 시간에는 무대에서 특정 멤버가 주목 받을 수 있는,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주는 ‘킬링파트’를 감상하고 직접 교가의 킬링파트를 연습했다. 5초 동안 원샷을 받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만큼 학생들은 쑥스러워하면서도 열심히 매력을 발산하며 눈길을 끌었다.

교가 홍보 영상의 댄스 브레이크를 담당할 두 명을 뽑는 자리에서는 웃음과 환호가 이어졌다. 학생들은 최선을 다해 즐기는 마음으로 막춤부터 팝핀까지 다양한 댄스 실력을 뽐냈다. 여린 체구와는 달리 파워풀한 댄스를 선보인 송하영과 흠잡을 데 없이 완벽한 무대를 만든 나띠가 댄스 브레이크 담당으로 정해졌다. 결과에 상관없이 진심으로 응원하고 기뻐하는 학생들의 모습은 흐뭇함을 자아냈다.

본격적인 시험을 앞두고 처음으로 군무를 맞춰보는 학생들은 크게 혼란스러워했다. 40명이 한 마음이 돼 짧은 시간 안에 여러 번 대형을 바꾸는 것으로 타이밍, 박자 감각, 그리고 무엇보다 배려가 필요한 고난이도의 미션이었다. 복잡한 동선에 우왕좌왕했던 학생들이지만 의견을 나누고 서로를 다독여가며 조금씩 군무를 완성해 갔다.

총 세 번뿐인 군무 촬영의 기회 중 두 번을 실패하며 시작한 학생들은 불안하고 초조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지만 같은 목표를 향해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 한 끝에 기적 같은 성공을 만들어냈다. 혼자서만 잘하면 되는 것이 아니라 함께 하는 법을 익혀야 한 다는 것을 배운 시간이었다.

학생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시간도 이어졌다. 일일 교사로 깜짝 등장한 가수 솔비는 “나도 멘탈이 무너진 적이 있었다. 그 때 미술이 나를 잡아줬다”며 지금의 생각을 그림으로 그려보는 ‘멘탈관리학’ 특강을 펼쳤다. 그림을 통해 고민과 부담감, 두려움 등의 생각을 솔직히 밝히며 다시 한 번 마음을 다잡은 학생들은 ‘다들 같은 고민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제일 유쾌한 수업이었고 한 번 더 듣고 싶다’며 만족스러워 했다.

교장 이순재는 막내라인 박선, 화이트미셸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아이스크림을 사주며 이야기를 경청하고 따뜻한 조언을 남긴 그는 인자하고, 학생들이 언제나 의지할 수 있는 어른이었다.

이날 ‘아이돌학교’ 2주차 실시간 성적 1위로 발표된 송하영은 “정말 감사하다. 엄마에게 사랑한다고 전하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걸그룹 인재 육성 리얼리티 Mnet ‘아이돌학교’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30분, Mnet과 tvN에서 공동 생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