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성그룹 카드, 강렬한 첫 무대…완성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카드 / 사진='엠카운트다운' 캡처

카드 / 사진=’엠카운트다운’ 캡처

혼성그룹 카드(KARD)가 20일 생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를 통해 데뷔 무대를 꾸몄다.

카드 멤버 4인은 발랄한 매력으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독특한 음색과 눈길을 끄는 안무는 카드의 음악 색깔을 보여줬다. 카리스마 넘치는 래핑까지 더해 무대의 완성도를 높였다.

DSP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혼성그룹 카드는 작사와 작곡, 안무 창작이 가능한 실력파 아티스트 비엠·제이셉·전소민·전지우로 구성됐다. 데뷔 전부터 빌보드의 ‘2017년 주목 받아야 할 K팝 아티스트’로 선정됐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