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나큰, 한 편의 뮤지컬 같은 무대…’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엠카운트다운' 크나큰 / 사진=방송 캡처

‘엠카운트다운’ 크나큰 / 사진=방송 캡처

보이그룹 크나큰이 감성적인 분위기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크나큰은 20일 생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타이틀곡 ‘비’를 열창했다. 비가 내리는 듯한 무대 연출로 한 편의 뮤지컬 같은 무대를 선사했다.

크나큰은 이별한 남자의 애처로움을 연기하며 무대 매너를 보여줬다. 그루브가 있는 군무는 극의 분위기를 배가했다.

”비’는 어쿠스틱한 사운드가 인상적인 미디움 템포의 알앤비다. 비가 내리는 밤 지난 연인과의 추억과 이별 감성을 담아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