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준희, JTBC ‘언터처블’ 주연 확정…’그예’ 이후 2년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고준희 / 사진제공=YG

고준희 / 사진제공=YG

배우 고준희가 JTBC 드라마 ‘언터처블'(가제)에 주연으로 출연한다.

‘언터처블’은 3대에 걸쳐 가상의 도시 북천시를 지배하고 있는 장씨 일가를 둘러싼 권력 암투와 그 속의 숨겨진 비밀을 다룬 드라마다. 고준희는 전직 대통령의 외동딸 구자경 역을 맡았다.

‘추적자’, ‘황금의 제국’ 등을 통해 섬세하고 밀도 있는 연출력으로 호평 받아온 조남국 감독과 두 번째 만남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고준희와 조남국 감독은 드라마 ‘추적자’에서 환상의 앙상블을 보여준 바 있다.

고준희는 “감독님에 대한 신뢰를 갖고 있다”며 “대본의 완성도 역시 높아서 시청자 여러분께 오랜 만에 인사드리기 자신 있는 작품”이라고 말했다.

고준희의 국내 안방극장 컴백은 2015년 ‘그녀는 예뻤다’ 이후 약 2년 만이다. 고준희는 그 사이 50부작 중국드라마 ‘하몽광시곡’ 주연으로 촬영을 마쳤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