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법’ 병만족, 김태희 전화에 무릎 꿇어…비♥김태희 출연할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글의 법칙'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의 남자 출연자 전원이 배우 김태희와의 전화 연결에 무릎까지 꿇었다.

오는 2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에는 배우이자 김태희의 친동생인 이완이 출연한다. 이완이 ‘정글’로 출국하는 날 김태희는 동생을 응원하기 위해 직접 전화를 걸어왔다.

김태희는 병만족과 반갑게 인사를 나눈 후 “동생(이완) 잘 부탁한다”고 말했다.

생각지 못했던 김태희와의 전화 연결에 병만족은 “진짜 김태희 씨세요?”라고 재차 확인하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김태희임을 확인한 병만족 일동은 어느새 약속이라도 한 듯 모두 자연스럽게 무릎을 꿇은 채 통화를 이어갔다.

족장 김병만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김태희에게 “아이 잘 낳으시고, 나중에 컨디션 좋으실 때 ‘정글의 법칙’ 부부 특집 하면 출연해 달라”고 은근슬쩍 섭외를 시도하기도 했다. 올 초 가수 비와 결혼한 김태희는 5월에 임신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김태희와의 깜짝 전화 연결은 오는 21일 오후 10시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을 통해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