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일화, MBC 주말극 ‘밥상을 차리는 남자’ 출연…온주완 엄마役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이일화 /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배우 이일화 /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배우 이일화가 MBC 새 주말드라마 ‘밥상을 차리는 남자(가제)’에 출연한다.

‘밥상을 차리는 남자’는 졸혼, 비혼, 동거혼 등 가족혁명의 시대에 가족 붕괴 위기에 처한 중년 남성의 행복 가족 되찾기 프로젝트를 그린 드라마다. 이일화는 남자 주인공 정태양(온주완)의 엄마 정화영 역을 맡았다. 정화영은 성이 다른 세 아이의 엄마이자 파란만장한 인생을 산 스포츠댄스 강사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일화가 다시 한번 브라운관을 찾게 됐다. 이번엔 섹시한 스포츠강사다. 기존 이미지와는 또 다른 매력의 이일화를 만나 볼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밥상을 차리는 남자’는 소녀시대 최수영, 온주완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당신은 너무합니다’ 후속으로 오는 9월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