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집 사람들’ 엄지원, 마지막까지 빛났다…공감MC로 ‘눈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 집 사람들' 엄지원 / 사진=방송 캡처

‘이 집 사람들’ 엄지원 / 사진=방송 캡처

배우 엄지원이 O tvN 예능 프로그램 ‘이 집 사람들’ 최종회를 이끌며 MC로서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엄지원은 지난 19일 최종회가 방송된 ‘이 집 사람들’에서 MC로서 역할을 톡톡히 했다. 사연이 담긴 집을 찾아 다니며 사람들과 소통했고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하며 프로그램의 중심을 잡았다.인테리어, 가드닝 등 다양한 정보들을 공유하며 시청자와 가까워지려고 노력했다.

‘이집 사람들’은 나만의 단독 주택을 지은 사람들을 찾아가 그들의 집과 삶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각박한 일상 속에서 따뜻한 정서를 다시 한번 느낄 수 있게 만들내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엄지원은 오는 24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조작’에서 열연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