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안재현, 이연희에 심쿵 인사 “내일 레스토랑에서 보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다시 만난 세계' 이연희, 안재현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이연희, 안재현 / 사진제공=SBS

SBS 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의 안재현이 이연희에게 미소와 함께 인사를 건넸다.

19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연출 백수찬 극본 이희명)에서는 차민준(안재현)이 정정원(이연희)를 찾아왔다.

정정원이 일하는 레스토랑의 셰프였던 차민준은 원래 파리로 떠나려고 계획하고 있었다. 그러나 다시 돌아와 자신을 찾은 차민준을 보고 정정원은 놀라움을 표현했다.

차민준은 정정원에게 한국에 있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차민준은 정정원에게 이어 “그러니까 잘해 정정원. 아무리 재능이 없어도 그만큼 했으면 늘어야 되는 거 아냐”라고 장난스럽게 꾸짖었다.

정정원은 당황해 “죄송합니다 셰프님”이라고 말했다. 차민준은 웃으며 “들어가라. 내일 레스토랑에서 보자”라는 인사를 건네고 뒤돌아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