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문채원 “프로파일러에 대한 궁금증으로 출연 결정”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배우 문채원이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 (연출 양윤호, 극본 홍승현)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문채원이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 (연출 양윤호, 극본 홍승현)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평소에 수사물을 선호하는 편입니다.”

배우 문채원이 데뷔 후 처음으로 수사물에 출연하게 된 이유다. 문채원은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극본 홍승현, 연출 양윤호 이정효) 제작발표회에서 이렇게 밝혔다.

문채원은 “영화나 드라마를 볼 때 수사물을 가장 선호한다. 그 속에 나오는 인물들의 직업군에 대한 관심도 많았다”면서 “‘크리미널마인드’ 원작을 재밌게 봤지만 미드를 본 추억보다 프로파일러에 대한 궁금증에서 (이 드라마를)선택했다”고 말했다.

문채원은 이어 “‘굿닥터’라는 작품이 의사라는 직업에 대한 궁금증에서 출발했듯이 프로파일러에 대한 궁금증으로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극 중 문채원은 국가범죄정보국 범죄행동분석팀 NCI의 행동분석요원 하선우 역을 맡았다.

‘크리미널마인드’는 인기 미국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의 한국판이다. 범죄자의 입장에서 그들의 심리를 꿰뚫는 프로파일링 기법으로 연쇄살인사건을 해결해나가는 범죄 심리 수사극이다. 전 세계 200여개 국가에서 방영돼 2005년부터 13년째 사랑을 받은 ‘크리미널마인드’를 tvN이 세계 최초로 리메이크했다. 오는 26일 밤 10시 50분 첫회가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