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LIFE in 오사카’, 2박 3일 오사카 여행 마지막 이야기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NCT LIFE in 오사카'/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LIFE in 오사카’/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의 일본 오사카 여행기를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 ‘NCT LIFE in 오사카’가 이번 주 마지막 회를 공개한다.

‘NCT LIFE in 오사카’는 NCT 멤버 유타, 태일, 태용, 도영, 윈윈의 개성 넘치는 매력과 다채로운 오사카 탐방 에피소드를 담은 프로그램.

오는 20일 선보이는 19회에서 멤버들은 교토의 대표적인 관광 명소 아라시야마에서 꿀맛 같은 자유시간을 보낸다. 또 각자 마니또에게 줄 선물을 고르며 즐거운 시간을 가진다.

이어 21일과 22일 공개되는 20, 21회에서는 여행 가이드로 활약한 유타를 주제로 한 백일장을 개최된다. 멤버들은 1등 선물을 받기 위해 유타에게 무한 애정 공세를 펼쳤다. 2박 3일간 수고한 유타를 위해 멤버들이 직접 고른 특별한 선물 증정 현장도 공개될 예정이다.

‘NCT LIFE in 오사카’는 매주 목~토요일 오전 10시 모바일 동영상 앱 옥수수(oksusu)를 통해 선공개된다.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10분 KBS Joy를 통해 TV 본편으로도 방송.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