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미나·혜연, 8月 첫 유닛 출격..”막내들이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구구단 미나(왼쪽), 혜연 / 사진제공=젤리피쉬

구구단 미나(왼쪽), 혜연 / 사진제공=젤리피쉬

걸그룹 구구단의 첫 번째 유닛이 오는 8월에 나온다. 미나와 혜연이 그 주인공이다.

10대인 미나와 혜연은 맑은 음색에 발랄한 매력을 갖추고 있다. 앞서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의 ‘초콜릿’을 재해석해 불러 호응을 얻었다.

구구단의 첫 유닛 활동이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상큼한 매력으로 어떤 무대를 보여줄지 팬들의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