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랑말랑 도우랑2’ 소나무 수민, 유치원 깜짝 방문…꼬마 셰프들과 교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소나무 수민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소나무 수민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소나무 리더 수민이 ‘차세대 유통령’의 면모를 발휘했다.

지난 18일 공개된 ‘말랑말랑도우랑 시즌2’에서 수민은 ‘꼬마 셰프 클래스 이벤트’로 한 유치원을 방문, MC이자 대장 셰프로 활약했다.

수민은 어린이들에게 ‘도우랑 송’과 율동을 직접 가르쳐주는 등 맞춤형 눈높이 진행으로 아이들과 소통했다. 수민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음식을 만드는 꼬마 셰프들에게 발랄한 리액션으로 화답하고 방송을 넘어 진심으로 교감했다. 이 같은 수민의 모습에 많은 어린이들이 수민을 따랐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수민은 재치 있는 입담으로 ‘말랑말랑 도우랑’ 시즌1에서 ‘차세대 유통령’이라는 애칭을 얻었고, 유투브 조회수 총 670만을 기록했다. 뽀미언니, 캐리언니의 뒤를 잇는 ‘대세 유통령’으로 자리잡고 있다.

소나무 수민이 MC로 활약 중인 ‘말랑말랑 도우랑 시즌2’는 플레이도의 키친 크리에이션 제품. 디즈니 장난감을 위해 재미있게 요리를 만들어 주는 형식으로 제작돼 시즌1의인기를 이어갔다. ‘말랑말랑 도우랑’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회사인 해즈브로의 점토 브랜드인 ‘플레이도(PLAY-DOH)’와 디즈니주니어가 공동 제작했다. 영상 제작은 레몬인터렉티브가 맡아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워주는 유익한 프로그램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