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신 “한 걸음 성장한 기분이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정신 / 사진제공=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이정신 / 사진제공=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밴드 씨엔블루 이정신이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를 마치며 “한걸음 성장한 기분”이라고 말했다.

이정신은 극중 듬직한 충신 강준영 역을 맡아 열연했다. 19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엽기적인 그녀’는 다양한 경험을 해보고 싶어 도전한 작품이었다. 남다른 각오와 책임감을 갖고 임해서 더욱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이어 “좋은 동료 배우와 제작진 덕분에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연기자로서 한 걸음 성장한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이정신은 씨엔블루로 돌아가 아시아 투어 콘서트에 집중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