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있는 그녀’, 김선아X이태임 난투극 조회 수 100만 돌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품위있는 그녀' 방송화면

사진=JTBC ‘품위있는 그녀’ 방송화면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의 김선아와 이태임의 난투극이 화제다.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가 지난 주 9, 10회의 방송됐던 싸움 장면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김선아(박복자), 이태임(윤성희)의 피도 눈물도 없는 난투극 영상은 포털사이트 조회 수 100만 건을 돌파했다.

극 중 박복자(김선아)는 우아진(김희선)의 남편 안재석(정상훈)이 윤성희(이태임)와 내연관계라는 사실을 알고 우아진 대신 윤성희를 응징하기 위해 나섰다. 그녀는 “네가 안재석이랑 바람난 년이야?”라는 살벌한 대사를 시작으로 윤성희의 머리채를 잡고 뺨을 때리는 것은 물론 물세례까지 퍼부었다.

몸으로 부딪히는 액션이 많은 장면인 만큼 배우들은 촬영 전 철저히 연습했다. 김선아와 이태임은 임팩트 있는 장면을 위해 미리 동선을 파악했다. 촬영이 끝나면 서로의 망가진 머리와 의상을 매만져주는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격한 촬영을 마친 후 두 사람은 고생했다는 인사와 함께 농담을 주고받아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차기옥(유서진)의 파스타 공격도 빼 놓을 수 없다. 남편 장성수(송영규)의 내연녀가 브런치 모임 멤버 오경희(정다혜)라는 사실을 알고 분노의 파스타를 날린 장면은 통쾌함을 선사했다. 한 치 양보 없는 두 사모님의 기 싸움을 비롯해 모든 걸 다 내려놓고 몸을 던져 맞붙은 이 장면 또한 84만 건의 높은 조회 수를 기록했다.

실제로는 차게 식은 파스타를 얼굴에 부었고 한 번에 끝내기 위해 다양한 각도에서 리허설을 진행했다. 게다가 사이좋게 한 대씩 뺨을 주고받은 유서진(차기옥)과 정다혜(오경희)는 소리는 크지만 아픔은 줄이기 위한 방법을 모색하기도 했다. 이들의 싸움을 말리는 김희선(우아진), 이희진(김효주), 오연아(백주경)도 함께 사전에 합을 맞췄다.

‘품위있는 그녀’ 관계자는 “김선아와 이태임, 유서진과 정다혜의 난투극이 주목받을 것이라는 예상은 했지만 이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얻을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며 “큰 관심에 감사드리고 어려운 장면임에도 사전에 충분한 리허설과 차진 호흡을 보여준 배우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앞으로도 다이내믹한 사건들이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품위있는 그녀’는 매주 금, 토 오후 11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