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프듀2′ 1위 메이커”…’열어줘’ 팀, 용국&시현 데뷔 앨범 총출동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용국&시현 / 사진제공=춘엔터테인먼트

용국&시현 / 사진제공=춘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콘셉트 평가 현장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노크(Knock)’팀 ‘열어줘’의 스태프들이 용국&시현의 데뷔 앨범 작업에 총출동했다.

용국&시현의 소속사 춘엔터테인먼트는 19일 텐아시아에 “용국&시현의 유닛 데뷔 앨범을 위해 ‘열어줘’ 팀이 뭉쳤다”고 밝혔다. 용국&시현의 유닛 데뷔 앨범을 위해 의기투합한 ‘열어줘’ 스태프들은 작곡가 디바인채널, 작사가 제이큐(JQ), 안무팀 프리마인드다.

‘열어줘’는 지난달 2일 방송된 ‘프로듀스 101 시즌2’ 콘셉트 평가 무대 현장 투표에서 강다니엘, 김용국, 강동호, 유선호, 주학년, 임영민, 타카다 켄타로 구성된 노크 팀이 부른 곡이다. 장르는 퓨처 EDM. 노크 팀은 섹시한 콘셉트로 ‘열어줘’를 소화해 현장 투표에서 552표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디바인채널은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를 비롯해 빅스, 태연, 태티서 등 유명 아이돌의 히트곡을 여럿 작곡한 히트곡 제조기다. 래퍼 겸 작사가 제이큐(JQ)는 엑소의 ‘로또’’Lucky One’’Artificial Love’, 샤이니의 ‘1 of 1’ 등의 작사에 참여했다. 프리마인드는 신화와 세븐틴의 안무를 담당했던 안무팀이다.

용국&시현 데뷔 앨범의 사진은 ‘프로듀스 101 시즌1’부터 시즌2까지 함께 한 김린용 사진작가가 맡았다. 김린용은 방탄소년단 정규 앨범 ‘WINGS’의 사진 작업을 담당했던 작가다.

춘엔터테인먼트는 “팬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에 보답하고자 용국&시현의 데뷔 앨범에 실력파 프로듀서들이 힘을 모았다”며 “최고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앨범 작업 마무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프로듀스101 시즌2’ 출연 연습생들 중 가장 빨리 데뷔하는 김용국과 김시현은 오는 29일 오후 7시 서울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첫 공식 팬미팅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로 앨범 발매에 앞서 팬들과 먼저 만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