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녀’ 윤세아, 악녀 연기의 진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화면 캡처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가 지난 18일 종영했다. 극중 중전을 연기한 윤세아는 등장만으로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윤세아는 지난 5월 방송을 시작한 ‘엽기적인 그녀’에서 중전 박씨로 분했다. 검은 속내를 감추고 있는 인물을 잘 표현하며 극에 재미를 더했다.

혜명 공주(오연서)와 팽팽한 기싸움을 벌이며 섬뜩한 분위기를 연출했고, 휘종(송창민) 앞에서는 위선을 떨었다. 회를 거듭할수록 그간의 악행이 드러나며 더욱 날카로워지는 중전 박씨를 실감 나게 그려내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었다.

윤세아는 tvN 주말드라마 ‘비밀의 숲’을 통해 활동을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