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녀’ 오연서, 주원 붙잡았다 “너 없이 행복하지 않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 캡쳐

/사진=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 캡쳐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 이하 ‘엽기녀’) 오연서가 떠나려는 주원을 붙잡았다.

18일 방송된 ‘엽기녀’에서 견우(주원)은 전주로 떠나기 전, 혜명(오연서)와의 추엇이 깃든 곳을 돌아봤다. 그는 마지막으로 혜명과 처음 만났던 다리로 향했다.

앞서 강종사관(이정신)이 혜명에게 견우가 떠난다고 밝힌 것. 이에 혜명역시 주원과 처음 만난 다리로 갔고, 드디어 마주했다.

혜명은 “가지마 견사부. 나 아직 견사부 용서 못했어. 미워. 원망스러워. 견사부 없인 안되겠어. 견사부 없인 행복하지 않아”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 모습을 본 견사부는 혜명을 끌어안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