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으로 편성 변경… ‘월요병 타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오빠생각' 로고

사진=MBC ‘오빠생각’ 로고

MBC 예능 프로그램 ‘오빠생각’의 편성 시각이 변경됐다.

MBC는 ‘오빠생각’이 오는 7월 29일자로 시행하는 개편을 맞아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으로 시간을 옮겨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토요일 오후에 방송된 ‘오빠생각’은 평일 오후로 편성시간 이동을 맞아 탁재훈, 이상민 본부장 이하 직원들의 토크를 더욱 강화한다. 또 ‘오빠생각’만의 독특한 맞춤형 영상 제작 체계도 확립해나갈 예정이다.

‘오빠생각’을 연출하는 오미경PD는 “월요일 밤 편성을 맞아 시청자들의 ‘월요병’을 시원하게 날려버릴 수 있도록, 더욱 신선한 웃음코드로 찾아가겠다”라고 각오를 말했다.

‘오빠생각’은 오는 22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다음주 부터는 월요일로 시간을 옮겨서 오는 31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찾아간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