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안재현 “아내 구혜선, 이연희와 초등생 때부터 친구”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안재현,다시만난세계,제작발표회

배우 안재현이 18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신사옥에서 열린 SBS 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lsh87@

배우 안재현이 이연희와의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안재현의 아내 구혜선이 이연희와 초등학교 때부터 친구라는 것이다.

안재현은 18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3층홀에서 열린 SBS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이하 ‘다만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결혼 이후에 로맨스물에 참여하는 것에 대해 “드라마를 시작한다고 했을 때 아내(구혜선)가  연희 씨랑 초등학교 때부터 알고 지냈다고 하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연희 씨가)굉장히 괜찮은 친구이고 여진구 정채연과 (연기를)했을 때 그림이 너무 예쁠 것 같고 보고 싶은 드라마가 될 것 같다고 아내가 응원했다”고 설명했다. 또 “결혼 후 작품 활동에 달라진 게 있다면 응원하는 사람이 옆에 있다는 것”이라며 “힘내서 신나게 촬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안재현과 함께 여진구, 이연희, 정채연이 참석했다. ‘다만세’는 오는 19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