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요한, 김은숙의 남자된다… ‘미스터 션샤인’ 출연 확정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하루' 변요한 / 사진=CGV아트하우스 제공

‘하루’ 변요한 / 사진=CGV아트하우스 제공

배우 변요한이 김은숙 작가의 작품 ‘미스터 션샤인’에 합류했다.

변요한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8일 텐아시아에 “변요한이 ‘미스터 션샤인’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변요한은 극 중 한량인듯 철없어 보이지만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캐릭터를 연기한다. 변요한은 SBS ‘육룡이 나르샤’ 이후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미스터 션샤인’은 1900년대를 배경으로 역사에는 기록되지 않았으나 우리가 꼭 기억해야 할 의병들의 이야기를 그려낼 휴먼멜로드라마다.

앞서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미스터 션샤인’을 통해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PD는 KBS2 ‘태양의 후예’, tvN ‘도깨비’에 이어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춘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