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600만 관객 돌파… 적수 없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스파이더맨: 홈 커밍' 포스터

‘스파이더맨: 홈 커밍’ 포스터

영화 ‘스파이더맨: 홈커밍'(감독 존 왓츠)가 17일 누적 관객 수 600만 명을 돌파했다.

18일 오전 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스파이더맨: 홈커밍’은 올해 개봉작 중 최단 기간 내 누적 관객수 600만 명을 기록하는 흥행 저력을 보였다. 이는 개봉 19일 만에 600만 명을 돌파한 올해 최고 흥행작 ‘공조’의 흥행 속도를 일주일이나 앞선 성적이다. 또한 이번 작품은 관객수 900만 명을 돌파한 ‘아이언맨 3′(2013)에 이어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한 마블 솔로 영화다.

마블 히어로의 세대교체를 이끌 새로운 ‘스파이더맨’의 화려한 탄생을 그린 이번 작품은 개봉 전 국내외 언론, 평단 매체에서 극찬 세례를 받았다. 개봉 이후에도 남녀노소 아우르는 꾸준한 지지를 받아 전세계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