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박진주 “예쁜 영상에 들어가 있는 것만으로 행복”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예쁜 영상 안에 들어가 있는 것만으로 행복하다”

SBS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이하 ‘다만세’)의 박진주가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오는 19일 처음 방송되는 ‘다만세’에서 박진주는 해성(여진구)와 정원(이연희)의 친구이자 요가강사 홍진주 역으로 등장한다.

그는 그동안 영화 ‘써니’와 드라마 SBS ‘모던파머’ ‘냄새를 보는 소녀’ ‘질투의 화신’ 등 다수의 작품에서 존재감을 뽐냈다. 이번에도 어떤 재미와 존재감을 뽐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박진주는 “우리 드라마 티저영상을 보자마자 ‘와 예쁘다’라고 나도 모르게 감탄이 나왔다. 덕분에 지금 한창 드라마 촬영하면서도 작품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커졌다. 따뜻하고 예쁜 영상안에 제가 들어가 있다는 것만으로도 정말 행복하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그는 극중 친구로 등장하는 배우 이시언과도 남다른 인연이 잇었다. 대학교 선후배사이임과 동시에 ‘모던파머’에도 함께 출연했던 것.

박진주는 “시언 선배가 극중 캐릭터 때문인지 예전보다 더 아주 다정다감하게 대해줘서 어떤 때는 감동도 받으면서 같이 촬영에 임하고 있다”며 “우리 드라마에서 톡톡 튀는 남녀케미를 담당할테니 재미있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요청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갈수록 더워지는 한여름, 시원함을 줄 수 있는 드라마가 바로 우리 ‘다만세’”라며 “저희 연기자들도 땀과 열정, 그리고 온 마음을 담은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 좋은 작품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할테니까 끝까지 즐겨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다만세’는 오는 19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