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쇼 트라이앵글’, 밀리언셀러로 디제잉 파티…모모랜드 출격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DJ쇼 트라이앵글’ / 사진=SBS

SBS ‘DJ쇼 트라이앵글’ / 사진=SBS

16일 방송되는 SBS ‘DJ쇼 트라이앵글’에서는 100만장 이상의 앨범 판매량을 자랑하는 대한민국의 대표 ‘밀리언셀러’를 주제로 DJ들의 음악향연이 펼쳐진다.

첫 번째로 god의 노래를 준비한 강남크루의 DJ 반달락은 사전 인터뷰에서 “지금까지 선보였던 무대와는 다르게 그루브하게 구성을 해왔다”면서 무대를 선보였다. 익숙한 노래에 흥겨워하던 현장 관객들은 급기야 떼창을 하며 DJ 반달락의 무대를 즐겼다.

이어 홍대크루에서는 DJ 쥬스가 출격하여 힙합 댄스 그룹 1세대인 DJ DOC의 노래로 무대를 꾸몄다. 그는 피처링이나 악기 세션을 배제했다며 “‘DJ의 무대는 이렇구나’라고 즐겨주셨으면 좋겠다”며 디제잉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는 이태원크루의 얀 카바예가 아이돌 최초로 트리플 밀리언셀러를 달성한 엑소의 노래를 힙합 프로그레시브 장르로 탈바꿈시켜 흥나는 무대를 선보였다. DJ 얀 카바예는 특히 무대에서 본인만의 비장의 카드를 선보여 의외의 면모를 뽐냈다.

이어진 2R 무대에서는 대한민국 톱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그리고 천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린 텐 밀리언셀러 김건모의 노래들로 무대가 펼쳐졌다. 새롭게 떠오르고 있는 신예 걸그룹 모모랜드가 출격해 남성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밤 12시 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