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백 2017’ 임주환, 힐링 파머로 변신…밀짚모자X멜빵바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하백 2017' / 사진제공=tvN

‘하백 2017’ / 사진제공=tvN

tvN 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 임주환이 밀짚모자에 멜빵바지 차림으로 변신했다.

‘하백의 신부 2017’은 인간 세상에 온 물의 신(神) 하백(남주혁)과 대대손손 신의 종으로 살 운명인 여의사 소아(신세경)의 코믹 판타지 로맨스.

극 중 임주환은 신보다 완벽하고 인간적인 자수성가 사업가 ‘신후예’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성공가도를 달리고 있는 베리원 리조트 대표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안방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 지금껏 본 적 없는 임주환의 ‘반전 비주얼’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공개된 스틸에는 임주환이 나무 가지치기에 열중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그동안 세련된 수트 패션을 선보여왔던 임주환은 빛바랜 셔츠와 멜빵바지 차림에도 숨겨지지 않는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하백의 신부 2017’ 제작진은 “극 중 시크하고 빈틈없는 냉철한 사업가의 모습은 물론 아재 개그로 허당 매력까지 선보이고 있는 임주환의 또 다른 ‘반전 뒷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힐링 파머’로 변신한 임주환의 모습은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하백의 신부 2017’은 원작 만화의 ‘스핀오프’ 버전으로 기획됐다. 이번 드라마는 원작과 달리 현대극으로, 원작 만화의 고전적 판타지와 인물들을 활용해 완전히 새로운 설정과 이야기를 담은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다. 매주 월, 화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