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MC 햄버거, 첫 방어전에 “나만의 스타일로 승부할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복면가왕'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 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에서 가수 소향의 대기록 달성을 저지한 ‘MC 햄버거’가 가왕 방어전을 펼친다.

16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첫 번째 가왕 방어전을 앞둔 ‘MC 햄버거’의 선곡이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섬세한 감성 발라드부터 경쾌한 댄스곡까지 아우르며 팔색조 매력을 뽐냈던 ‘MC 햄버거’이기에 그의 새로운 선택에 관심이 모아진다.

‘MC 햄버거’는 가왕 방어전을 앞두고 두 도전자들에게 “두 분 모두 가왕이 될 수 있는 분들이다” 라고 극찬하면서도 “저만의 스타일로 승부하겠다”라며 연승에 대한 굳은 의지를 밝혔다.

‘MC 햄버거’의 가왕 방어전 무대가 시작되자 모든 관객들은 일제히 동요했다. 판정단은 “끝까지 듣고 싶은 노래다”, “음악을 통째로 집어 삼킨 분이다” 등의 평을 전했고 산다라박은 “이 목소리 실화냐”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MC 햄버거’가 첫 방어전 무대에서 왕좌를 지킬 수 있을지 그 결과는 이날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