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정겨운X조성현, 위기 앞 똘똘 뭉친 형제愛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정겨운 조성현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iMBC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정겨운 조성현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iMBC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의 정겨운·조성현 형제가 브로맨스를 펼친다.

15일 방송되는 ‘당신은 너무합니다’ 38회에서는 아버지 성환(전광렬)과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현준(정겨운)·현성(조성현) 형제가 그간 서로에게 전하지 못했던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힘든 시기를 함께 이겨내는 모습이 담길 전망이다.

아버지의 반대를 무릅쓰고 해당(장희진)과 결혼식을 올린 현준은 이날 집안 권력을 손아귀에 쥔 성환과 지나(엄정화)로 인해 재벌가 생활에 극심한 어려움을 겪는다. 특히 자신의 불륜행각을 철저히 감추기 위한 지나의 핍박은 더욱 거세져 현준의 경제권을 빼앗는 지경에 이르게 되고 이때 현성이 도움의 손길을 내민다.

무엇보다 현성의 손길이 묵직한 이유는 그가 현준에게 경제적 지원을 하는 것 외에 그간 숨기고 있던 빚진 마음을 드러내는 과정에서 뭉클하게 전해질 예정. 서슬 퍼런 아버지 밑에서 자라며 생존을 위해 순응하는 길을 택했지만, 내내 가슴에 남은 형에 대한 미안함과 죽은 어머니를 향한 죄책감을 털어놓는 현성의 진심은 인간적이고도 진솔한 고백으로 이날 방송의 가장 인상적인 순간을 만들어낼 전망이다.

이에 대한 현준의 반응 역시 애틋함으로 가득한 마음이 잔잔하게 빛나며 형제 브로맨스의 진수를 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이 같은 내용 외에도 철우(최정원)의 밀회 현장을 덮친 경자(성경자)의 후속 스토리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지며 흡입력 강한 전개를 이어갈 예정이다.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주말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