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K팝6’ 출신 라임소다·페이버릿 데뷔 ‘상큼발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인기가요' 라임소다 페이버릿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인기가요’ 라임소다 페이버릿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K팝스타6’ 출신 김혜림·고아라가 각각 라임소다·페이버릿로 데뷔했다.

김혜림과 고아라가 속한 그룹 라임소다·페이버릿이 16일 생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데뷔 무대를 가졌다.

라임소다는 ‘지지지(ZZZ)’로 무대에 올랐다. ‘지지지’는 펑키한 리듬의 힙합 댄스곡으로, 10대들의 자각몽을 라임소다처럼 상큼 발랄한 가사로 표현했다. 이날 멤버 혜림과 승지는 톡톡 튀는 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고아라를 비롯해 가을·새봄·서연·정희·수경으로 구성된 페이버릿은 독특한 멜로디와 가사가 인상적인 팝 댄스곡 ‘파티타임’을 선보였다. 멜빵 패션으로 무대에 오른 6명의 멤버들은 소녀미를 마음껏 발산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