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고재근 “15년 만의 KBS 출연…다음엔 더 열심히”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고재근 인스타그램

사진=고재근 인스타그램

가수 고재근이 KBS2 ‘불후의 명곡’ 출연 소감을 밝혔다.

고재근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후의 명곡’ 첫 출연이었는데 다행히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로 큰 힘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어 “첫 출연이기에 그 어느 때보다 심혈을 기울여 무대를 준비했는데 조금 긴장도 했고 아쉬움은 남지만 다음 기회에는 더 열심히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고재근은 “나보다 더 무대에서 돋보인 귀염둥이 ‘설이’ 너무 고마웠어”라며 아역배우 김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또 “15년 만에 KBS 출연 기회를 주신 ‘불후’ 제작진과 MC 출연진분들 모두 감사합니다”라며 함께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던 박상민·오마이걸·쏘냐 등과 찍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고재근은 지난 15일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고(故) 박시춘 작곡가의 ‘굳세어라 금순아’를 열창했다. 그의 무대를 본 오마이걸 유아는 눈물을 펑펑 쏟아 눈길을 끌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